서울역의 크리스마스_DJ 소울스케이프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문화역서울 284의 기획전시《레코드284-문화를 재생하다》가 대중의 관심 속에 성황리에 진행 중이다.

이번 전시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김태훈)이 주관으로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하여
온라인 플랫폼과 문화역서울 284 앞 광장, 외부 전시 협력 공간에서 진행되고 있다.

특히 전시 콘텐츠를 총망라한 온라인 플랫폼
(www.seoul284.org/record284)은 관람자 중심의 구성이라고 한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의 김태훈 원장은 "문화역서울 284의 전시장을 벗어나 온라인과 외부 공간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의 방식이 낯설지만 신선하다"며, "가장 큰 성과는 힘든 시기에 민과 관이 협력하여 상생의 방법을 찾고, 비대면 시대의 새로운 전시 감상법을 제안한 점, 그리고 레코드284가 전시 관람의 문턱을 낮추고, 일상생활에서 레코드 문화를 즐길 수 있는 안내서로 올해의 마무리까지 대중들과 함께 하길 바란다."는 바람을 전했다.

이번 전시는 온라인으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다. 코로나로 인해 외출이 조심스러운 요즘 얼어붙은 몸과 마음을 레코드 선율로 따뜻하게 해줄 ‘라디오284’를 추천한다.

매주 수요일 0시, 음악 큐레이터로 참여한 디제이
소울스케이프(DJ soulscape)가 서울 곳곳의 레코드 문화 관련 공간에서 공간 콘셉트와 시의성에 맞춰 선정한 앨범들을 소개하는 ‘플레이리스트’ 가 진행된다.

매주 일요일 오후 4시에는 국내 최정상 바이닐 디제이들이 소울,
재즈, 펑크, 1970-90년대 음악 등을 주제로 ‘라이브 스트리밍’을 펼친다.

해당 프로그램은
레코드284 온라인 플랫폼과 문화역서울 284 또는 헤드룸 라커스(headroom rockers) 유튜브 채널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전시에 대한 보다 더 자세한 내용은 문화역서울 284 누리집 (www.seoul284.org) 공식 SNS채널, '레코드284-문화를 재생하다'온라인 플랫폼(www.seoul284.org/record284)에서 확인 가능하며, 12월 31일까지 관람객 인증샷 이벤트도 진행 중이라며 참여를 권장했다.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