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아 부교수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사단법인 여성영화인모임의 신임 회장으로 김선아 단국대학교 공연영화학부 부교수가 선임됐다. 김선아 교수는 영화어느날’(2016), ‘역도산’(2004), ‘지구를 지켜라!’(2003), ‘봄날은 간다’(2001) VR film ‘동두천’(2017) 등 다양한 작품의 기획·제작 프로듀서 활동을 했다.

 

김선아 신임 회장은 여성영화인들의 활동을 돕고 한국영화 발전에 기여해온 여성영화인모임이 변화하는 시대의 흐름 속에서 앞으로도 더욱 그 역할을 확대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임기는 2021 10 1일부터 시작하여 2023 4 18일까지다.

 

사단법인 여성영화인모임은 2000, 영화산업 분야에서 활동하는 여성영화인들 만든 단체로 여성영화인들의 권익을 옹호하고 젊은 여성 영화인들의 영화계 진출의 토대를 마련하겠다는 취지에 따라 결성됐다.

2018
년 한국영화성평등센터 든든을 공식 개소해 영화산업 내 성희롱·성폭력 피해자 지원, 실태조사 및 예방교육과 콘텐츠 제작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