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미란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라미란, 정일우, 김슬기, 백현진까지 믿고 보는 연기력의 배우진 주연의 영화 고속도로 가족이 지난 15일 크랭크인해 첫 촬영에 돌입했다.

[제작: 영화사 설렘, 고고스튜디오/각본감독: 이상문/출연: 라미란, 정일우, 김슬기, 백현진, 서이수, 박다온/개봉: 2022년 예정]

 

영화 고속도로 가족은 고속도로 휴게소를 따라 캠핑 같은 노숙생활을 하는 한 가족과 우연히 그들의 손을 잡게 된 부부의 만남과 새로운 가족이 탄생하는 과정을 그려나간다.

정일우

차가운 현실 속에도 여전히 존재하는 사람 사이의 온기와 애정, 연민과 믿음, 희망을 만나게 될 것이라는 바람을 담아 거리를 배회하는 가족이 누군가의 용기와 도움으로 다시 일어나는 이야기를 통해 플로리다 프로젝트’, ‘어느 가족등의 작품을 연상시키며 기대를 더한다.

정직한 후보로 청룡영화상 여우주연상의 쾌거를 이룬 배우 라미란이 작품이 전하는 메시지에 대한 공감으로 출연을 결심했다. 아들에 대한 그리움을 간직한 중고가구점의 사장 역할을 맡아 특유의 인간미 넘치는 모습에 진중함을 담은 캐릭터로 충무로의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진면목을 선보일 것이다.

김슬기

드라마 보쌈-운명을 훔치다로 활약한 정일우가 오랜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다. 정일우는 가족만큼은 끔찍이 챙기는 두 아이의 아빠이자 한 가정의 가장인 역할을 맡아 필모 사상 처음으로 아빠 역할로 등장하고, 그간의 부드러운 이미지에서는 연상할 수 없는 강렬한 이미지 변신을 꾀한다.

드라마 쉿 그놈을 부탁해에서 활약한 배우 김슬기도 합류했다. 남편과 두 아이와 뱃속의 아이까지 품고 목적지 없는 여행을 실질적으로 이끌어나가는 만삭의 임산부로 나와 역시 예상을 뛰어넘는 열연을 펼친다.

백현진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십개월의 미래에도 출연한 전방위 예술가 백현진은 라미란의 남편으로 무뚝뚝하지만 누구보다 아내의 아픔을 이해하는 조력자로서 극의 분위기 전체를 환기시키는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고속도로 가족2021년 영화진흥위원회 독립예술영화 장편부문 지원작으로 영화 어른들은 몰라요’, ‘죽여주는 여자의 조감독으로 현장 경험을 쌓은 신예 이상문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맡았다. 2022년 개봉을 목표로 올해 하반기 촬영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INFOMATION

제목: 고속도로 가족
장르: 드라마
각본/감독: 이상문
출연: 라미란, 정일우, 김슬기, 백현진, 서이수, 박다온
제작: 영화사 설렘, 고고스튜디오
크랭크인: 202110 15
개봉: 2022년 예정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