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매 주 목요일 다양한 장르의 수준 높은 공연들로 관객들에게 큰 호응을 받아온 강남문화재단의 '목요상설무대'가 2014년에도 이어진다. 1996년 3월에 시작되어 600회가 넘는 긴 시간 동안 클래식과 국악, 가요콘서트, 연극, 뮤지컬에 이르기까지 장르를 넘나들며 관객과 함께 해 온 강남구 '목요상설무대'는 이제 관객들이 기다리는 명품 공연으로 자리잡았다.

지난 1월 9일 '아주 뻔(fun)한 콘서트' (보이스밴드 팝카펠라 원달러, 전자바이올리니스트 자스민, 탭컬가수 김홍수)로 그 서막을 연 2014년의 목요상설무대는 1월 16일 모짜르트와 콘스탄체(한국페스티발앙상블) 선보였으며 다가오는 1월 23일에는 뮤지컬 갈라쇼 '아이러브뮤지컬'을 공연한다.

1월 23일 목요일 오후 7시 30분 강남구민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되는 뮤지컬 갈라쇼 '아이러브뮤지컬'은 뮤지컬 그리스, 맘마미아 등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고 누구나 흥얼거릴 수 있는 뮤지컬 넘버에서부터 뮤지컬 시카고, 캬바레, 피핀 등 화려한 군무와 환상적인 쇼가 결합 된 폭넓은 곡의 선정으로 약 70분간의 공연을 환호로 가득하게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이번 공연에는 가창력과 쇼맨쉽을 겸비한 뮤지컬계의 Top Star 김보경이 출연하며, 전문 뮤지컬 쇼 그룹 데파스는 현란한 춤 솜씨와 가창력을 발휘한 코러스 참여로 관객에게 끊임없는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1월 23일 목요일 오후 7시 30분 강남 구민회관 대극장에서 70분간 공연되는 뮤지컬 갈라쇼 '아이러브뮤지컬'의 관람료는 5,000원이며, 인터넷으로 예매가 가능하다. (공연문의=강남문화재단, 02-6712-0534)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대치2동 | 강남구민회관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