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9일(토) 서서울예술교육센터 미디어랩에서 진행한 가족소통프로젝트 빼꼼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참여가족들이 서로 자기소개를 진행하는 모습.

▶ 19일(토), 가족 소통 프로젝트 오리엔테이션, 서서울예술교육센터 미디어랩서 개최

▶ 강서ㆍ양천ㆍ구로ㆍ영등포 등 서울 서남권 거주하는 가족 7팀 선발

▶ 오는 7월까지 가족 간 소통과 유대감 높이는 다양한 워크숍 프로그램 참여 예정

▶ 서울문화재단-조아제약, 참여형 예술교육 사업 체결... 지역 공동체 프로그램 올해 첫 선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서울문화재단(대표이사 직무대행 유연식)과 조아제약(대표이사 조성환, 조성배)이 가족 소통 프로젝'빼꼼(Fa:Com)'에 참여하는 일곱 가족과 함께 지난 19() 서서울예술교육센터 미디어랩에서 오리엔테이션을 가졌다.

 

조아제약의 후원으로 진행하는 이 사업은 코로나19로 인해 점차 줄어드는 가족 간 소통과 유대감을 높이고 지역사회 공동체를 활성화하기 위해 올해 처음 선보이는 프로젝트다. 서울문화재단과 조아제약은 지난 4월 참여형 예술교육 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최근 9~13세 어린이가 속해있는 가족 중 총 7팀을 참여자로 선정했다.

 

오리엔테이션은 양천구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예술단체 '플러스마이너스 1도씨(김지영·유다원 작가)''꼬리달린 책방(이연수 작가)'의 진행으로 가족 조각 콜라주를 만들었다.

 

'나와 우리 가족에 대한 7가지 질문들'이라는 주제로 가족이 좋아하는 장소에 대한 기억과 각자의 이야기를 표현했으며, 이후 작품 소개와 서로의 이야기를 듣는 소통의 장이 마련됐다.

 

선정된 가족들은 오는 7월까지 코로나 이후 회복력을 갖기 위한 '조각의 모음' 자기의 시간과 의미를 언어로 찾아보는 '모음과 자음' 자생할 수 있는 자신만의 힘을 찾는 '조각에서 감각으로' 등 총 4회의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일곱 가족의 작품은 예술가들의 손을 거친 후 오는 10월부터 11월까지 서서울예술교육센터와 조아제약 본사 로비에 전시될 예정이다.

 

조아제약 관계자는 "'빼꼼'에 참여하는 가족들이 창작 예술 활동을 통해 공동체 의식을 회복하고, 분위기가 점차 사회로 확산돼 지역 공동체가 함께 어울리는 분위기가 정착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더욱 자세한 사항은 서서울예술교육센터 인스타그램과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서울문화재단 서서울예술교육센터 02-2697-2600)

 

가족 소통 프로젝트 '빼꼼(Fa:Com)' 오리엔테이션 진행 모습


지난 19일(토) 서서울예술교육센터 미디어랩에서 진행한 가족소통프로젝트 빼꼼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참여가족들이 자신의 작품을 발표하고 있다

지난 19일(토) 서서울예술교육센터 미디어랩에서 진행한 가족소통프로젝트 빼꼼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나와 우리 가족에 대한 7가지 질문들'이라는 주제에 맞춰 콜라주를 제작하는 모습
▲[사진] 지난 19일(토) 서서울예술교육센터 미디어랩에서 진행한 가족소통프로젝트 '빼꼼(Fa:Com)'
 오리엔테이션의 모습. 서울문화재단과 조아제약은 서울 서남권에 거주 중인 7가족을 선발해 오는 7월까지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ewha-media@daum.net

 

(공식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biz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