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태숙 각본·연출 연극 '서안화차' 공연 장면(사진제공=공연기획Lim-AMC)


[플레이뉴스 문성식기자] 극단 물리(대표 한태숙)의 연극 '서안화차'가
 5월 7일(목)부터 5월 31일(일)까지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에서 공연된다. 

한태숙 극본·연출 연극 '서안화차'는 불멸에 대해 집착했던 진시황의 욕망을 현대인의 불안정함과 병적 애착, 특히 동성애와 병치해 조명한 기억극 형식의 극이다. 무덤 속에서라도 자신만의 세상을 갖고 싶어 했던 주인공 '상곤'의 집착과 소유욕을 섬세하게 표현했고, 동성애를 비롯해 현대와 진시황릉을 가로지르는 이색적인 소재와 스케일로 호평 받았다.

주인공 상곤은 자신이 사랑했던 찬승을 살해한 뒤 서안 진시황릉으로 가는 기차 안에서 과거를 회상한다. 열차는 그의 몸을 싣고 진시황릉을 향해 달려가지만 그의 기억은 세상의 전부인 줄로만 알았던 '찬승'에게 멈춰있다. 

화교 출신인 어머니의 불륜에 대한 기억을 가지고 있던 상곤은 부유하고 남성적인 매력이 있는 찬승에게 사로잡히고 집착하지만, 냉혹한 성격의 찬승은 그를 이용하고 조롱할 뿐이다. 상곤은 성인이 된 뒤 다시 찬승을 만나 과거에 대해 이야기 하다 그를 살해하고 자신이 만들던 조각상 안에 찬승의 시체를 가둔 뒤 서안으로 향한다.

2015년 서울문화재단 예술창작지원사업 선정작이기도한 연극 서안화차는 
총 11장으로 구성된 기억극 형식의 극으로 연출가 한태숙이 늘 관심을 두고 파헤치고자했던 인간(특히 마이너리티) 내면의 어둠을 집요하게 끄집어낸 결정체다. 

2003년 대학로설치극장 정美소에서 초연 이후 동아연극상 작품상, 연출상, 연기상, 무대미술상, 대학로포럼 배우상, 김상열연극상, 배우협회 연기상 등 9개의 연극상을 휩쓸며 언론의 관심과 평단의 찬사를 받아온 화제작으로 2008년까지 세 차례 앵콜 공연을, 그 후 6년만인 2014년 공연에서는 전석매진하며 올 해 다시 앵콜 공연을 하게 된 것. 극단 물리’의 대표 공연으로 유명하다.

연극 서안화차는 한태숙 극본·연출, 무대 이태섭, 조명 김창기, 조각 임옥상, 음악에 퓨전타악그룹 공명이 맡았고, 상곤 역에 박지일, 찬승 역에 이찬영, 진인과 홍가 역에 신현종, 정선 역에 박수진, 어머니 역 지영란, 토용 역 조명운과 최순진 등이 맡아 5월 7일(목)부터 31일(일)까지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에서 평일 8시, 토요일 3시, 7시, 일요일 3시, 월요일 휴무로 공연된다. 문화가 있는 날(5.27(수) 50% 특별할인은 선착순 50명에 한해 적용되며 조기예매 30%할인은 4월 20일(월)까지 가능하다.

ewha-media@daum.net

(공식 페이스북) 
http://facebook.com/news.ewha

세상을 플레이하라! 오락, 엔터테인먼트 전문 뉴스 - 플레이뉴스 http://ewha.com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이화동 |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